•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레드냅, ''벤 하임과 시즌 종료까지 계약할 것''

기사입력 : 2013.01.0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퀸즈 파크 레인저스(QPR)의 해리 레드넵 감독이 최근 영입설이 돈 수비수 탈 벤 하임(30)과 계약 예정이라고 확인했다.

레드냅 감독은 영국의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 스포츠'가 3일 보도한 인터뷰에서 "벤 하임은 열심히 훈련하고 있다"며 "우리는 그에게 이번 시즌 종료까지 계약을 제의할까 생각 중"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그는 리 팀에 힘이 될 것"이라며 "그도 우리와 함께하길 간절히 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8월 포츠머스를 떠나며 자유계약 선수가 된 벤 하임은 최근 몇 주 동안 QPR과 함께 훈련해 왔다. 레드냅 감독은 벤 하임의 훈련 모습을 보고 깊은 인상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스라엘 대표인 벤 하임은 2004년 볼턴 원더러스에 입단하며 프리미어리그에 진출한 뒤 첼시와 포츠머스 등에서 활약해 왔다.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현재 최하위로 처져 있는 QPR은 1월 이적시장에서 전력 보강이 시급한 상황이다. 레드냅 감독은 특히 수비진의 보강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레드냅 감독은 "우리는 전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그 점에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두 중앙수비수 라이언 넬슨과 클린트 힐은 기적을 행하고 있다"며 "둘 다 35살이라고 알고 있다(실제로 넬슨은 35세, 힐은 34세)"고 놀라움을 표시했다.

외신팀 안혜림 에디터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