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뜨거운 감자' 코스타, 브라질 아닌 스페인 선택

기사입력 : 2013.10.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두원 기자= "스페인의 일원으로 뛰고 싶다."

국가대표팀 선택을 놓고 뜨거운 관심을 모았던 디에고 코스타(25,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고국 브라질이 아닌 '무적함대' 스페인대표팀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영국의 가디언과 BBC 등 주요 외신들은 30일(한국시간) 스페인축구협회가 발표한 내용을 인용, "코스타가 고국 브라질축구협회에 서신을 보내 스페인대표팀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공식적으로 전했다"고 보도했다.

스페인축구협회는 다음달 앙골라, 남아프리카공화국과 평가전을 치르는 빈센테 델 보스케 감독이 그를 차출한다면 코스타가 스페인대표팀에서 뛸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소속으로 올 시즌 10라운드 현재 11골로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득점 단독 선두에 올라 있는 코스타는 브라질과 스페인으로부터 러브콜을 동시에 받으며 그 선택에 큰 관심이 모아졌다.

그는 브라질 태생이지만 스페인축구협회가 FIFA의 귀화 규정을 활용해 대표팀 차출 의사를 드러낸 가운데 뒤늦게 브라질이 뛰어들며 혼전 양상을 띄었다.

그러나 이번 문제와 관련해 입장 정리를 미뤘던 코스타가 결국 브라질축구협회에 스페인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통보하면서 일단락되게 됐다.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