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수아레스-스터리지 '3골1도움' 합작, 리버풀 대승 견인

기사입력 : 2014.01.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두원 기자= 리버풀이 3골1도움을 합작한 루이스 수아레스와 다니엘 스터리지 콤비를 앞세워 머지사이드 더비에서 에버턴을 대파했다.

리버풀은 29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열린 '이웃' 에버턴과의 2013/201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홈경기에서 4-0으로 승리했다.

만나기만 하면 불꽃을 튀기는 라이벌전이었지만 경기를 리버풀의 일방적인 승리로 막을 내렸다.

먼저 포문을 연 것도 리버풀이었다. 리버풀은 전반 21분 스티븐 제라드가 루이스 수아레스의 크로스를 선제골로 연결하며 기선을 제압했다. 기세가 오른 리버풀은 전반 33분과 35분 스터리지가 혼자 2골을 몰아넣으며 전반을 3-0으로 앞서 채 마쳤다.

전반 결과로 사실상 승부를 가른 리버풀은 후반 5분 수아레스가 쐐기골을 터트리며 4-0 대승으로 경기를 마쳤다.

한 골을 더하며 리그 23호골을 기록한 수아레스는 2위 세르히오 아게로와의 격차를 7골차로 벌리며 득점 선두 자리를 공고히 했다.

또 이날 승리로 승점 46점을 마크한 리버풀은 한 경기를 덜 치른 3위 첼시를 3점차로 추격하며 4위 자리를 지켰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