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UEFA, 벤피카전 ‘1골 1도움’ 손흥민 MOM 선정

기사입력 : 2014.10.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유지선 인턴기자=벤피카를 상대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서 ‘본선 1호골’을 터뜨린 손흥민(22)이 이날 경기의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로 선정됐다.

손흥민은 2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알리안츠 아레나서 열린 2014/2015 UEFA 챔피언스리그 C조 조별리그 2차전에 선발로 출전해 팀의 두 번째 득점을 터뜨려 3-1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가장 돋보인 선수는 단연 손흥민이었다.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경기 내내 레버쿠젠의 공격을 이끌며 1골 1도움을 터뜨리는 맹활약을 펼쳤다.

손흥민은 전반 25분 키슬링의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손흥민이 찬 강력한 왼발 슈팅이 세자르 골키퍼의 손에 완벽히 잡히지 않으면서 키슬링에게 득점 찬스를 제공했다.

손흥민의 활약은 이후에도 계속됐다. 전반 34분에는 직접 득점을 만들어냈다. 오른쪽 측면에서 연결된 벨라라비의 낮은 크로스를 오른발로 침착히 차 넣으며 팀의 두 번째 골을 넣었다. 세자르 골키퍼의 움직임까지 예측한 정확한 슈팅이었다.

이에 UEFA 공식 홈페이지는 경기 종료 후 레버쿠젠과 벤피카의 경기에서 손흥민의 활약을 칭찬하며 그를 MOM으로 뽑았다. 유럽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도 손흥민에게 평점 8.8을 부여하며 그의 활약을 높이 평가했다. 이는 양 팀 선수를 통틀어 가장 높은 점수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