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분데스 메인 장식, “손흥민, 훌륭한 마무리로 6번째 골”

기사입력 : 2014.10.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정지훈 기자= ‘손세이셔널’ 손흥민(22, 레버쿠젠)의 전성시대다.

손흥민은 2일 새벽(한국시간) 독일 바이 아레나서 열린 2014/2015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C조 2차전 벤피카와의 경기서 맹활약을 펼치고 득점까지 기록하며 팀의 3-1 승리를 견인했다.

독일 분데스리가 홈페이지도 연일 손흥민을 집중 조명하고 있다. 경기 후 독일 분데스리가는 영문판 홈페이지를 통해 “벨레라비의 도움을 받아 골대 상단에 꽂히는 훌륭한 마무리로 올 시즌 모든 대회를 통틀어 6번째 골을 기록했다”면서 손흥민의 골 결정력을 칭찬했다.

자세한 설명과 손흥민의 멋진 세리모니 사진도 함께 했다. 영문판 홈페이지는 자신감 넘치는 손흥민의 멋진 세리모니 사진을 메인에 내걸었고, “레버쿠젠이 올 시즌 UCL 조별리그 첫 승리를 따냈다. 손흥민의 슈팅 과정에서 세자르가 실수로 흐른 볼을 키슬링이 지난 8월 23일 이후 첫 골을 터트리며 선제골을 넣었다"며 키슬링의 득점 장면도 손흥민의 간접적인 도움이 있었다고 전했다.

호평은 계속됐다.

UEFA 공식 홈페이지는 경기 종료 후 레버쿠젠과 벤피카의 경기에서 손흥민의 활약을 칭찬하며 그를 MOM으로 뽑았다. 또한, 유럽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도 손흥민에게 평점 8.8을 부여하며 그의 활약을 높이 평가했다. 이는 양 팀 선수를 통틀어 가장 높은 점수다.

사진캡처=분데스리가 영문 홈페이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