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월드컵 출정식] 월드컵 앞둔 이승우의 다섯 글자, ''이거 실화냐?''

기사입력 : 2018.05.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서울광장] 서재원 기자= 이승우(20, 헬라스 베로나)가 월드컵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1일 오전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소집돼 공식 출정식을 진행했다.

신 감독은 지난 14일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할 28명 명단을 발표했다. 엔트리는 23명이지만, 부상자 속출로 인해 5명을 추가로 선발했다. 그러나 권창훈이 주말 경기에서 갑작스러운 부상을 당해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날 출정식에는 주말 경기 일정으로 귀국이 늦어진 정우영, 김승규(이상 빗셀 고베), 김진현(세레소 오사카), 권경원(톈진 취엔지엔) 등을 제외한 23명이 참석했다.

약 1시간가량의 축하 공연이 이어진 뒤 선수단이 단복을 입고 등장했다. 손흥민, 황희찬, 김신욱 등 공격수들에 이어 이승우, 이청용 등 미드필드진이 차례로 무대에 올랐다.

이승우에게 월드컵을 앞둔 소감을 다섯 글자로 표현해달라는 질문이 나왔다. 대표팀 최연소 이승우는 “이거 실화냐?”라는 재치 있는 답변을 남겼다.

대표팀 발탁 소감에 대해선 “너무 기분이 좋다. 떨리기도 하다. 형들과 함께 하면서 많이 배우겠다”라고 남다른 각오를 밝혔다.

한편, 뒤를 이어 마이크를 잡은 이청용은 “남아공 이상”이라고 답해 좋은 성적을 다짐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