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데 헤아 실수에 대한 스페인 감독 평가

기사입력 : 2018.06.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스페인 대 포르투갈의 이베리아 반도 라이벌전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해트트릭과 함께 골키퍼 다비드 데 헤아 실수가 화제였다. 스페인 대표팀 페르난도 이에로 감독은 데 헤아를 감쌌다.

스페인은 16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소치 피사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3-3으로 비겼다.

그러나 스페인은 경기를 지배하며 포르투갈을 압박했고, 후반 44분 호날두에게 실점 이전까지 3-2로 앞섰다. 막판 호날두에게 프리킥으로 내준 실점이 아쉬웠다.

무엇보다 치명적인 건 믿었던 골키퍼 데 헤아의 실수였다. 올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최소 실점에 빛나는 데 헤아가 전반 44분 정면으로 오는 호날두 중거리 포를 잡지 못하고 뒤로 흘려버려 실점했다. 이 실수가 없었다면 스페인이 좀 더 경기를 이끌 수 있었다.

그러나 이에로 감독은 경기 후 스페인 매체 ‘마르카’와 인터뷰에서 “선수들은 다음 2경기는 오늘보다 더 나을 수 있다는 걸 안다. 우리는 팀이며 가족이다. 팀 내에서 버림 받은 선수는 없을 것이다. 더 이상 말할 것이 없다”라며 데 헤아를 질책하지 않았다.

데 헤아는 이번 실수로 인해 모로코, 이란과 연전에서 결장할 가능성은 적다. 여전히 최고 골키퍼인 만큼 남은 경기에서 만회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