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크로아티아-나이지리아] '만주키치의 헌신' 크로아티아, 나이지리아에 1-0 리드 중 (전반종료)

기사입력 : 2018.06.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마리오 만주키치의 슈팅이 나이지리아의 자책골로 이어졌다.

크로아티아는 17일 오전 4시(한국시간) 러시아 칼리닌그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D조 1차전에서 나이지리아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크로아티아는 최전방에 만주키치가 출격했고, 레비치, 크라마리치, 페리시치가 2선에서 공격을 지원했다. 허리에선 모드리치와 라키티치가 호흡을 맞췄다. 이에 맞서는 나이지리아는 이갈로를 중심으로 이워비, 미켈, 모지스가 공격을 이끌었다.

크로아티아의 우세가 점쳐졌지만 경기는 예상외로 팽팽하게 전개됐다. 나이지리아가 전반 13분 이워비의 슈팅을 앞세워 먼저 기선제압에 성공하는 듯하더니, 크로아티아도 1분 뒤 페리시치의 슈팅으로 맞받아쳤다.

투박하긴 했지만 크로아티아가 조금씩 공격 빈도를 높였다. 그 과정 속에서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32분 코너킥 상황에서 레비치가 방향을 바꾼 공을 만주키치가 몸을 날려 헤더 슈팅했다. 이 공이 나이지리아 수비수 에테보의 발을 맞고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선제골 이후 분위기는 크로아티아 쪽으로 완전히 기울었다. 크로아티아는 연이은 슈팅으로 나이지리아를 공략했다. 전반 39분 라키티치가 왼쪽 측면에서 정확한 크로스를 올렸고 크라마리치의 헤더 슈팅까지 연결됐다.

나이지리아는 전반 막판 세트피스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이워비의 강력한 슈팅을 로브렌이 몸을 날려 막았다. 전반은 크로아티아의 1-0 리드 속 마무리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