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한국 잡은 말레이, ''일본과 16강, 더 놀라게 해주겠다''

기사입력 : 2018.08.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말레이시아가 또 다른 이변을 자신했다.

말레이시아와 일본은 24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브카시의 프리엇 찬드라바가 스타디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16강전을 치른다.

말레이시아는 조별리그 대이변의 주인공이었다.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한국을 2-1로 꺾고 승리해, 조 1위 16강행을 확정지었다. 2골을 먼저 내준 한국은 손흥민까지 투입해 공격을 몰아쳤지만, 1골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말레이시아의 16강 상대는 일본이다. 옹 킴 스위 감독은 현지 언론을 통해 “말레이시아 축구 팬들 모두가 기대하고 있다. 압박감은 있지만, 선수들이 잘 극복해주리라 믿는다”라고 일본전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는 압박감을 원동력으로 전환시켜야 한다. 우리는 자이언트 킬러다. 그것을 계속해서 증명하겠다. 우리는 한국을 꺾었고, 이번 대회에서 더 큰 놀라움을 만들 준비가 돼있다”라고 또 달느 이변을 약속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