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UEFA NL] 'A.실바 골' 포르투갈, 호날두 없이 이탈리아 1-0 격파

기사입력 : 2018.09.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없는 포르투갈이 이탈리아를 꺾고 첫 승을 신고했다.

포르투갈은 11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다 루즈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A 그룹3 1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승점 3점을 기록한 포르투갈은 그룹3 1위로 올라갔다. 반면 1무 1패(승점 1)의 이탈리아는 최하위로 추락했다.

포르투갈은 4-3-3 포메이션에서 안드레 실바를 중심으로 브루마, 베르나르도 실바가 공격을 이끌었다. 이에 맞서는 이탈리아는 4-4-2 포메이션에서 임모빌레와 자자가 투톱을 형성했다.

포르투갈이 매섭게 공격을 몰아쳤다. 전반 15분과 20분 키에사와 안드레 실바가 연이어 유효 슈팅을 시도했다. 반면 이탈리아는 포르투갈의 공격을 막는데 급급하며 제대로 경기를 풀어가지 못했다.

포르투갈에 득점과 가까운 상황도 있었다. 전반 26분 카르발류의 크로스가 문전 혼전 상황을 야기했고, 베르나르도 실바의 슈팅을 수비수가 겨우 걷어냈다. 그러나 전반 35분 카르발류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골대를 벗어나는 등 골운이 따라주지 않았다.

후반 초반 포르투갈의 선제골이 터졌다. 3분 만에 안드레 실바의 왼발 슈팅이 시원하게 골문을 갈랐다. 이번에는 돈나룸마 골키퍼도 어쩔 수 없는 슈팅이었다.

포르투갈의 공격이 계속됐다. 후반 9분 베르나르도 실바의 강력한 슈팅을 돈나룸마 골키퍼가 선방했다. 좀처럼 활로를 찾지 못한 이탈리아는 후반 14분 임모빌레를 배고 베라르디를 투입해 공격에 변화를 줬다.

이탈리아는 에메르손, 벨로티를 투입해 더욱 공격에 고삐를 당겼다. 포르투갈도 산체스, 마르틴스를 차례로 넣어 대응했다. 이 두 선수는 후반 41분 좋은 역습 찬스를 만들었지만, 득점까지 연결되지 않았다.

이탈리아는 후반 막판까지 다양한 실험을 멈추지 않았다. 그러나 세트피스 기회를 살리지 못하는 등 해법을 찾지 못했고, 경기는 포르투갈의 1-0 승리로 종료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