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손흥민 골대 강타…토트넘, 즈베즈다에 1-0 전반 종료

기사입력 : 2019.11.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손흥민이 우려와 달리 선발 출전한 가운데 토트넘 홋스퍼 츠르베나 즈베즈다에 기선을 제압했다.

토트넘은 7일(한국시간)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라지코미틱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4차전에서 즈베즈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원정길에 오른 토트넘은 손흥민을 선발로 기용했다. 앞서 에버턴과 리그 도중 안드레 고메스의 부상에 얽히면서 심리적인 타격을 입었던 손흥민은 휴식을 취할 것이라는 예상이 짙었으나 어김없이 선발로 나서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우려와 달리 적극적으로 움직였다. 평소처럼 공격 속도를 한껏 끌어올린 손흥민은 전반 22분 페널티박스 왼쪽 바깥서 슈팅을 시도하며 의욕적으로 움직였다.

전반 33분 토트넘의 첫 골 장면에도 관여했다. 해리 케인의 슈팅이 골대 맞고 나오자 쇄도해 재차 슈팅했다. 골운이 아쉬웠다. 첫 슈팅은 수비벽에 막혔고 이후 과정에서 케인의 패스에 다시 발을 갖다댔지만 크로스바를 맞췄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슈팅 이후 공격을 이어갔고 지오바니 로 셀소가 해결하면서 선제골을 넣은 채 전반을 마무리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