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KFA, '한국 축구 결산' 2019 KFA 지도자 세미나 개최…16일 부산 벡스코

기사입력 : 2019.12.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대한축구협회(KFA)가 2019년을 결산하는 지도자 세미나를 개최한다.

KFA는 오는 16일 부산 벡스코에서 한국 축구의 한 해를 결산하는 ‘2019 KFA 지도자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K리그1,2 팀들의 감독을 포함하여 C급부터 P급 지도자까지 아마추어와 프로를 아우르는 500여명의 지도자가 참가할 예정이다. 전국 각지의 지도자와 올해 한국 축구를 돌아보는 시간을 갖고, KFA의 2020년 정책을 소개한다.

특히, U-20 대표팀을 FIFA 주관 대회 최초 준우승으로 이끌었던 서울이랜드FC의 정정용 감독과 U-17 월드컵에서 선전한 김정수 감독, U-20 여자 월드컵 진출을 확정한 허정재 감독 등이 대회 준비 과정과 여자 월드컵 기술분석 등에 대해 소개한다.

더불어, 조덕제 감독의 부산아이파크 K리그1 승격 스토리와 U-20 대표팀 오성환 피지컬 코치의 월드컵 준비과정도 마련되었다. 이밖에도 KFA 강치돈 심판강사가 변경된 경기규칙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한편, 김판곤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장은 “노하우의 공유와 다양한 접근이 많아져야 한국 축구의 질적 향상이 이루어진다고 믿는다”며, “오늘과 같은 자리가 단순히 듣는 자리가 아니라, 서로 열띤 토론을 통해 많은 것을 얻어가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대한축구협회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