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동아시안컵] 리 티에 中 감독, ''세트피스 실점? 훈련이 부족했다''

기사입력 : 2019.12.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부산 아시아드] 곽힘찬 기자= 중국 축구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리 티에 감독이 훈련 부족을 패배 요인으로 꼽았다.

중국은 15일 오후 7시 30분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2019 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2차전 경기에서 한국에 0-1로 패배했다.

경기를 마친 리 티에 감독은 “오늘 경기가 끝나고 락커룸에서 선수들에게 최선을 다해줘서 고맙다는 뜻을 전했다. 가족과 보낼 수도 있었을 시간을 희생하고 국가를 위해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고마울 따름이다”라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이날 중국은 전반 12분 만에 김민재에게 헤더 결승골을 내주며 무릎을 꿇었다. 지난 일본전에 이어 2경기 연속으로 세트피스 실점을 내줬다. 리 티에 감독은 “세트피스 훈련 시간이 부족했다. 대회 준비 과정에서 우리의 플레이 스타일을 바꿀 만한 시간이 부족했다. 세트피스 수비를 체계적으로 준비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시간이 필요했을 것이다”라고 언급했다.

2연패의 수렁에 빠진 중국은 마지막 홍콩전에서 최하위 결정전을 치른다. 리 티에 감독은 “이제 우리에게 남은 목표는 다음 경기에서 이기도록 노력하는 것이다. 아시아 최고 레벨의 팀들과 맞붙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싸울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