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토트넘-미들즈브러] '손흥민 벤치-라멜라 골' 토트넘, 미들즈브러에 2-0 리드 (전반종료)

기사입력 : 2020.01.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미들즈브러를 상대로 가볍게 앞서갔다.

토트넘은 15일 오전 5시 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영국축구협회(FA)컵 3라운드(64강) 재경기에서 미들즈브러에 2-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손흥민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 가운데, 루카스 모우라를 중심으로 에릭 라멜라, 크리스티안 에릭센, 지오바니 로 셀소가 공격을 이끌었다. 지난 주말 리버풀전에서 깜짝 데뷔전을 치른 자펫 탕강가도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이 이른 시간 선제골을 넣었다. 전반 2분 로 셀소가 상대 골키퍼의 실책을 놓치지 않고 깔끔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손쉽게 앞서갔다. 위기도 있었다. 전반 13분 한 차례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파울로 가자니가의 선방으로 실점을 모면했다.

추가골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전반 15분 라멜라가 수비의 공을 가로채 돌파한 뒤 왼발로 슈팅한 공이 골문을 갈랐다.

이후 경기는 완전히 토트넘의 분위기로 넘어갔다. 토트넘은 에릭센의 프리킥 슈팅을 비롯해, 모우라의 단독 돌파에 이은 슈팅 등 몇 차례 좋은 기회를 만들었지만 세 번째 골을 넣는데 실패했다. 결국 전반은 2-0 스코어로 종료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