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한국-요르단] 조규성 선제골!...한국, 요르단에 1-0 리드 (전반 16분)

기사입력 : 2020.01.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조규성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19일 오후 7시 15분(한국시간) 태국 빠툼타니의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8강전에서 1-0으로 앞서갔다.

한국은 조규성을 중심으로 김대원, 김진규, 이동준이 공격을 이끌었다. 허리에선 원두재와 맹성웅이 호흡을 맞췄다. 수비는 김진야, 정태욱, 이상민, 이유현이 구축했고, 골문은 송범근이 지켰다.

한국이 초반부터 공격을 몰아쳤다. 전반 3분 김대원의 빠른 중앙 돌파에 이은 조규성의 빠른 슈팅으로 요르단의 수비를 흔들었다. 요르단도 강한 압박을 펼치며 정면으로 맞섰다. 전반 10분 오마르 하니가 아크 정면에서 슈팅한 공은 송범근에게 안겼다.

한국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16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정태욱이 떨어뜨린 공이 혼전 상황을 야기했고, 조규성이 높이 뛰어올라 머리로 밀어 넣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