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검찰, ‘횡령, 성폭행 혐의’ 정종선 전 고교연맹 회장 구속기소

기사입력 : 2020.02.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축구부 운영비 횡령 및 학부모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정종선(54) 전 고교축구연맹 회장이 구속기소됐다.

21일 검찰에 다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윤진용)는 정 전 회장을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업무상 횡령·유사강간·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정 전 회장은 언남고 감독 재임 때 학부모들로부터 받은 축구부 운영비 및 훈련 보상금 등을 횡령한 혐의를 받았다. 또한 일부 학부모를 상대로 성폭행을 한 의혹도 받은 상태다.

정 전 회장의 첫 재판은 오는 3월 18일 오전 10시 40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이순형) 심리로 열릴 예정이다.

사진=뉴스1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