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공식발표] 女 대표팀, 호주 시드니에서 중국과 올림픽 예선 2차전

기사입력 : 2020.02.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여자 대표팀의 올림픽 예선 플레이오프 2차전 장소가 결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공식 채널을 통해 중국과 2020 도쿄 올림픽 여자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플레이오프 2차전 원정 경기 장소를 호주 시드니에서 개최하기로 발표했다. 여자 대표팀은 오는 3월 11일 호주 시드니 켐벨타운 스타디움에서 중국과 올림픽 본선을 두고 마지막 대결을 펼친다.

이번 플레이오프는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두고 마지막 대결이다. 당초 홈 앤 어웨이로 치르기로 했으나 중국 원정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중립국인 호주에서 열릴 수밖에 없다.

한국은 중국을 꺾고, 여자 축구 역사상 최초 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린다. 오는 3월 6일 용인시민체육공원 주 경기장에서 1차전을 치른 후 호주로 이동해 11일 2차전에서 본선행을 확정 지으려 한다.

사진=대한축구협회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