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골프존데카, 삼성전자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골프 에디션’ 출시

기사입력 : 2020.02.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골프존데카가 삼성전자와 손잡고 ‘스마트 캐디’ 앱을 탑재한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골프 에디션’을 출시한다.

이번 제품은 골프에 특화된 '스마트 캐디' 앱을 통해 △실측, 위성지도, 항공사진 기반 전세계 4만여 개 가량의 폭넓은 골프 코스 데이터와 △국내 골프 코스의 고저차 △그린 언듈레이션(높낮이) 정보가 반영된 섬세한 거리 정보와 그린 맵을 제공한다. 또한 GPS로 필드 위 골퍼의 위치를 자동 인식해 골프장과 골프 코스를 더욱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했고, 그린의 앞, 중간, 뒤까지의 정확한 거리 정보를 제공해 코스를 더욱 전략적으로 공략할 수 있게 했다.

특히 이번 제품부터 △듀얼 맵 정보 △터치 타켓팅 △샷 히스토리 기능을 업데이트 해 제공한다. 기존의 위성 기반 골프 코스 이미지에 그래픽 기반의 골프 코스 이미지를 추가 제공해 유저 선택의 폭을 넓히고 현장감을 높였으며, 듀얼 아크 기능을 통해 그린 주위의 거리와 그린까지의 거리를 손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타깃까지의 상세 거리 정보를 제공하는 터치 타켓팅 기능도 적용된다.

쉽고 간편한 스코어 카드 기록 기능이 탑재됐고, 자신이 친 거리를 확인할 수 있는 샷 히스토리(샷 트래킹) 기능을 통해 유저가 플레이한 코스를 보여주는 자신만의 ‘야디지 북’ 작성도 가능하다. 또 골프 코스를 미리 다운로드 해 두면 네트워크 연결이 되지 않은 상태에서도 골프 코스 이용 및 골프장, 홀 정보가 자동으로 인식된다.

하드웨어적으로도 △다양한 크기 △터치를 통해 베젤 링을 조작할 수 있는 UX를 지원하는 등 한층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돌아왔다. 이번 제품은 40mm(핑크 골드)와 44mm(아쿠아 블랙) 두 가지 타입으로 출시되며, 디스플레이는 모두 슈퍼 아몰레드(SUPER AMOLED)가 적용된다. 기기 내 블루투스를 이용하면 스마트폰 없이도 전화를 받거나 SNS, 메신저 등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터치와 버튼으로만 화면을 조작할 수 있었던 전작과 달리, 물리적 휠 대신 화면의 베젤 터치로 돌려서 조작하는 기능을 추가해 유저의 편의성을 더욱 넓혔다. 30g대의 초경량 워치형으로 손목에 가볍게 밀착돼 라운딩 시 골프 스윙에 더욱 몰입할 수 있게 했다.

골프존데카 정주명 대표이사는 "이번 제품은 지난 1월 열린 세계 최대 규모의 골프박람회인 PGA 머천다이즈 쇼에서도 공개돼 뜨거운 인기 속에 사전 주문이 이어진 제품이다. 3월부터 미국, 호주, 영국, 캐나다까지 차례로 판매를 넓히며 해외 진출에도 속도를 낼 예정”이라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제품력과 디자인, 사용성, 골프에 최적화된 스마트 캐디 앱을 통해 더욱 선명하고 정확한 '갤럭시 워치 액티브2 골프 에디션'을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골프존데카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