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서울 이랜드, 즉석 떡볶이 브랜드 두끼와 스폰서십 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20.04.0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서울 이랜드가 지난 7일 즉석 떡볶이 브랜드 두끼와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

이날 계약 체결식에는 서울 이랜드 장동우 대표이사, 정정용 감독, 최재훈, 이상민, 두끼 떡볶이 박도근 대표이사 외 다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한민국 NO.1 즉석 떡볶이 무한리필 뷔페인 두끼는 소스와 떡의 종류, 채소 토핑이 다양하다. 원하는 소스를 조합해 토핑을 넣고 끓여, 나만의 방식으로 떡볶이를 즐길 수 있는 점이 두끼의 가장 큰 특장점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 비대면) 소비’가 확산된 가운데 두끼는 위기를 기회로 삼아 배달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두끼는 이번 스폰서십을 통해 서울 이랜드 유니폼, 경기장 LED 광고보드 등 구단 홍보 매체를 활용한 홍보활동을 시행할 예정이며 상호 협의를 통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정용 감독은 “우리 아이들이 실제로 좋아하는 브랜드이다. 코로나19가 잠잠해진다면 아이들과 한 번 더 기쁜 마음으로 방문하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박도근 대표이사는 “서울 이랜드와 함께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이번 스폰서십 계약을 통해 축구팬에게 다가갈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서울 이랜드와 함께 상호 발전 가능한 마케팅, 홍보 활동을 이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사진=서울 이랜드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