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 목소리] 임완섭 감독, “무실점은 성공이나, 공격패턴 다양화 필요”

기사입력 : 2020.05.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성남] 한재현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 임완섭 감독이 무실점 기쁨보다 무뎌진 공격에 고민을 숨기지 않았다.

인천은 17일 오후 7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성남FC와 하나원큐 K리그1 2020 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겨, 올 시즌 첫 승에 실패했다.

임완섭 감독은 “우리 선수들이 최선을 다했다. 우리가 실점을 안 한 점은 성공했지만, 성남 패턴에 많이 당황했다. 우리 과제는 공격 패턴을 다양하게 만들 필요성이 있다. 실점 없었던 부분을 이어가겠다”라며 성과와 과제를 설명했다.

인천은 밀렸던 전반과 달리 후반전에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며, 성남을 흔들었다. 후반 22분 강윤구의 다이빙 헤더가 골대에 막힌 점은 아쉬움으로 남을 만 하다.

임완섭 감독은 “후반 같은 경우 상대 볼 길목을 차단하려 했는데, 선수들이 잘 해줬다. 그 후에 공격 패턴이 저조하다. 다음 경기에는 보완해서 공격적으로 나가려 한다”라며 공격적인 인천을 약속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