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펠리페-엄원상-윌리안’ 앞세운 광주, 선발 발표... 수원은 ‘타가트-염기훈’

기사입력 : 2020.06.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광주FC가 부상을 털고 돌아온 좌우 엔진을 활용해 시즌 첫 승에 도전한다.

광주는 7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0 5라운드 수원삼성과 원정 경기를 치른다.

광주는 부상에서 돌아온 윌리안과 엄원상이 선발 출격한다. 3-5-2 포메이션을 꺼내든 광주는 펠리페와 임민혁을 투톱 파트너로 낙점했다. 윌리안과 엄원상이 좌우 측면에 자리하고 여름, 박정수, 여봉훈이 중원을 지킨다. 백스리는 아슐마토프, 최준혁, 홍준호로 구성했고 골문은 이진형이 지킨다.

수원도 3-5-2로 맞선다. 타가트와 임상협이 최전방에 나서고 김민우, 염기훈, 고승범, 박상혁, 명준재가 허리에 자리한다. 수비 라인은 헨리, 민상기, 이종성이 구성하고 노동건이 골키퍼 장갑을 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