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뼈아픈 역전패' 정정용 감독 ''실수는 다시 반복하지 않겠다''

기사입력 : 2020.07.0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제주] 이경헌 기자= 서울이랜드가 다 잡았던 FA컵 16강행 티켓을 놓쳤다.

서울이랜드는 1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유나이티드와의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24강전) 원정경기에서 연장 승부 끝에 2-3로 역전패를 당하며 FA컵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김진환과 원기종의 연속골로 승기를 잡았지만 경기 종료 3분을 남기고 임동혁과 공민현에게 연이은 실점을 내준 데 이어 연장 후반 11분 정조국에게 역전골을 허용했다.

서울이랜드의 입장에선 2-0으로 앞선 후반 41분 페널티킥 실축이 뼈아팠다. 하지만 분명 수확도 있었다. 7월 4일 K리그2 선두 수원FC와의 맞대결을 앞두고 대대적인 로테이션을 가동하며 주축 선수들의 체력을 안배했고, FA컵 무대에 비친 새로운 얼굴들의 가능성도 확인했다.

경기 후 정정용 감독은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 모든 선수들이 제 역할을 인지하고 잘 수행해줬다. 그 부분이 고무적이다. 마지막 경기 운영이 다소 아쉽지만 이와 같은 실수는 다시 반복하지 않을 것이다. 실수가 이어지면 그것은 실력이다. 무엇보다 선수들이 많은 걸 배운 경기였다. 이제 리그에 집중하면서 더 발전하고 좋은 모습을 보여주겠다"라고 말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