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바르사의 MSG가 라리가 우승 경쟁 살렸다” (마르카)

기사입력 : 2020.07.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FC 바르셀로나의 MSG가 모처럼 가동했다. 레알 마드리드 추격도 이어졌다.

바르사는 6일(한국시간) 비야레알과의 2019/2020 라리가 34라운드에서 4-1로 완승했다. 이 경기서 바르사는 루이스 수아레스, 앙투안 그리즈만이 골을 넣었고 리오넬 메시는 2도움을 올렸다. 메시-수아레스-그리즈만을 의미하는 MSG가 모처럼 한 경기서 모두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특히 그리즈만이 9경기 만에 골맛을 봤다. 입지가 위태로웠던 그로서는 모처럼 진면목을 보여준 경기였다.

스페인 ‘마르카’도 “MSG가 우승 경쟁을 이어갔다”라며 “바르사가 필요할 때 MSG가 나타났다”고 중요한 승부였던 비야레알전에서 MSG의 활약이 컸다고 호평했다.

바르사는 비야레알전 전까지 선두 레알에 승점 7점 차로 뒤처졌다. 게다가 비야레알은 5위를 기록 중인 만만치 않은 팀. 바르사가 승점 확보를 장담하기 어려웠다. 그러나 예상과 달리 손쉬운 승리가 됐다. 레알과의 승점 차도 4점이 되며 남은 4경기서 충분히 뒤집을 가능성을 열었다.

‘마르카’는 “그리즈만이 자신을 재발견했다”며 골 맛을 본 그리즈만을 주목했다. ‘마르카’는 “그리즈만으로서는 지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전에서 짧은 시간을 뛰며 좌절했던 것을 뒤로하는 완벽한 방법이었다”며 그리즈만이 부진을 털어냈다고 했다.

이어 “메시, 수아레스와 연결이 잘 이루어졌다”며 세 선수가 좋은 호흡을 펼쳤다고 보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