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K리그 데뷔골' 박상혁. 수원 팬들이 뽑은 7월 MVP

기사입력 : 2020.08.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박상혁이 수원삼성 팬들이 뽑은 7월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수원은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7월 한 달간 팬들에게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준 공격수 박상혁이 도이치 모터스 7월 MVP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박상혁은 지난 달 7월30일부터 7월31일까지 유튜브에서 진행된 도이치 모터스 7월 MVP 투표에서 538표 중 355표(66%)를 받아 7월 MVP를 수상하게 됐다.

박상혁은 수원 유스 출신으로 지난해 데뷔했다. 데뷔 후 2년 만에 MVP 수상으로 민상기-권창훈-구자룡-김건희-김종우에 이어 수원 유스 출신 중 여섯 번째로 MVP 수상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박상혁은 수원이 치른 7월 6경기(FA컵 포함)에 선발 출전했으며, 슈퍼매치(리그 10R, 7/4)에서 타가트와 김건희를 뒷받침하며 두 선수의 득점을 도왔다. 또한 광주전(리그 13R, 7/25)에서 왼발 터닝슛으로 K리그 데뷔골을 터트렸다.

박상혁은 "8월에 있을 경기에서 더 잘하라는 뜻으로 팬들께서 주신 상인 것 같다.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도이치 모터스 월간 MVP는 하이 퍼포먼스의 상징인 BMW ‘M시리즈’ 처럼 한 달간 공식 경기에서 가장 빼어난 활약을 펼친 수원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대학생 서포터즈 ‘푸른티어’에서 산정하는 평점을 바탕으로 수상 후보가 추려지며, 유튜브를 통해 팬들이 직접 선정한다.

도이치 모터스 7월 MVP 시상식은 8월 15일 전북전에 진행된다.

사진=수원삼성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