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전북, 6년 전 아픔 설욕한다… 성남 꺾고 결승 진출 도전

기사입력 : 2020.09.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전북 현대가 성남FC를 상대로 2020 하나은행 FA컵 결승 진출에 도전한다.

전북은 23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FA컵 결승행 티켓을 두고 2014년에 이어 성남과 다시 한 번 맞붙는다.

전북은 지난 2014년 FA컵 준결승전에서 성남과 만나 정규시간 0-0 이후 승부차기 끝에 패하며 결승행 진출이 좌절됐다.

전북은 6년 전의 패배를 설욕하고 7년(2013년 결승진출) 만에 FA컵 결승 진출을 위해 이날 경기에 총력전을 펼치려 한다.

특히 올 시즌 K리그 두 번의 맞대결에서 1무 1패로 성남에 승리를 거두지 못한 전북은 이번 FA컵에서 반드시 꺾어 자존심을 회복하겠다는 각오다.

토너먼트 대회인 만큼 반드시 승부를 내야 하는 이번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승부처는 중원 싸움과 득점이다. 전북은 경고 누적으로 지난 주말 부산전에 휴식을 취하며 체력을 완비한 ‘중원의 사령관’ 손준호가 왕성한 활동량을 바탕으로 미드필드 지역을 점령한다.

승부를 결정 지을 최전방은 하나은행 FA컵 첫 출전에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득점왕까지 노리고 있는 ‘구스타골’ 구스타보의 출전이 유력하다.

손준호는 “우리 팬들이 FA컵 우승을 간절하게 원하고 있고 우리 선수들도 그 소망을 이뤄 드리고 싶다”며 “반드시 승리해 결승행 티켓을 얻어 우승까지 이루겠다”고 말했다.

사진=전북 현대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