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2골 1도움’ 미나미노, 링컨 시티전 평점 9점… 존스 10점 만점

기사입력 : 2020.09.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리버풀은 주전들을 대거 제외했지만, 미나미노 타쿠미에게 기회였다.

리버풀은 25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LNER 스타디움에서 열린 링컨 시티(3부리그) 2020/2021 잉글리시 카라바오컵(리그컵) 32강 원정에서 7-2로 대승과 함께 16강행을 확정 지었다.

이날 경기에서 모든 공격수들이 고른 활약을 펼쳤다. 특히, 미나미노도 눈에 띄었다. 그는 처진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전반 18, 후반 1분 골을 기록했다. 후반 44분 디보크 오리기의 골을 도우며, 2골 1도움 맹활약을 펼쳤다.

평점도 당연히 높았다. 유럽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미나미노에게 9점을 부여했다. 오리기와 평점이 같았다.

그러나 최고 평점은 멀티골을 기록했던 커티스 존스가 차지했다. 존스는 무려 10점 만점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