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후반 교체 투입→슈팅 2개’ 손흥민, 평점 6.2점... 베일-알리 5.9 최하점

기사입력 : 2020.10.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잉글랜드)가 로얄 앤트워프(벨기에)에 덜미를 잡혔다.

토트넘은 30일 오전 2시 55분(한국시간) 벨기에 안트베르펜 보사윌 스타디온에서 열린 앤트워프와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J조 2차전서 0-1로 졌다. 1승 1패 승점 3점 2위로 밀려났다.

기대를 모았던 손흥민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 투입됐다. 활발히 움직이며 득점을 위해 애썼지만, 슈팅 2개 모두 수비 블록에 걸렸다.

경기 후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2점을 부여했다. 후반 13분 가레스 베일 대신 교체 투입된 해리 케인도 6.2점이다.

토트넘 복귀 후 두 번째 선발 출전한 베일은 델레 알리와 함께 5.9점으로 양 팀 통틀어 최하점 혹평을 받았다.



사진=후스코어드닷컴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