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Road to 도쿄’ 김학범호, 11월 이집트 친선대회 참가

기사입력 : 2020.10.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도쿄올림픽을 향한 담금질에 돌입한다.

대한축구협회는 30일 김학범호가 11월 이집트 카이로에서 열리는 U-23 친선대회에 참가해 실전 호흡을 맞출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개최국 이집트와 함께 사우디아라비아, 브라질 남자 U-23 대표팀이 참가한다.

대회에 참가하는 4개국 모두 도쿄 올림픽 본선에 진출한 팀들이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지난 1월 AFC U-23 챔피언십에서 한국과 결승전을 치른 팀이다. 당시 한국이 1-0 승리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집트는 2019 아프리카 U-23 네이션스컵 우승으로 본선 진출권을 따냈고, 브라질은 지난 1월 열린 남미 예선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은 주최 측의 대진 편성 방침에 따라 이 중 이집트, 사우디아라비아와 경기를 치른다. 첫 번째 경기는 이집트를 상대로 한국시간 11월 14일 새벽 1시에 열릴 예정이며, 사우디아라비아와 17일 새벽 1시에 두 번째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김학범호는 11월 A매치 기간(11월 9~17일)을 활용해 소집 훈련과 대회 참가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학범호는 이달 초 남자 국가대표팀과의 스페셜 매치를 위해 AFC U-23 챔피언십 이후 약 9개월 만에 소집훈련을 한 바 있다.

전한진 협회 사무총장은 “남자 U-23 대표팀이 도쿄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려면 꾸준한 소집 훈련과 경기가 필요하다는 판단하에 친선대회 참가를 결정하게 됐다. 본선 진출팀들과의 실전 경기가 김학범호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학범 감독은 “서울이랜드FC, 경남FC 등 K리그2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는 구단들의 선수들은 소속팀 잔여 경기에 전념하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하여 이번 소집에는 제외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번 이집트 친선대회에 참가하는 최종 명단은 11월 2일 오전 10시에 발표될 예정이다.


이집트 U-23 친선대회 일정 (이하 한국시간)
11/02 10:00 U-23 명단발표 기자회견 @ 축구회관 2층
11/08 23:50 출국 @ 인천공항 1터미널 (EK323)
11/14 01:00(예정) 한국 vs 이집트 @카이로인터내셔널스타디움
11/17 01:00(예정) 한국 vs 사우디아라비아 @카이로인터내셔널스타디움
11/18 16:50 입국 @ 인천공항 1터미널 (EK322)
* 코로나19 여파로 출입국시 공항 인터뷰 없음

사진=대한축구협회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