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J리그 리뷰] 정성룡, 3번째 日 정상 등극… 가와사키, J1리그 조기 우승

기사입력 : 2020.11.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베테랑 골키퍼’ 정성룡(35, 가와사키 프론탈레)이 통산 3번째 일본 J1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가와사키는 25일 가와사키 토도로키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감바 오사카와의 2020 J1리그 30라운드 홈경기에서 5-0으로 대승했다.

24승 3무 3패 승점 75점을 기록한 가와사키는 남은 4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우승을 확정했다. 이미 2위 감바(승점 58점)와는 승점 17점 차로 벌어졌다.

올해로 5년째 가와사키의 주전 골키퍼로 활약 중인 정성룡은 또 하나의 J1리그 우승을 추가했다. 그는 이날까지 30라운드 전 경기를 출전하며 25실점을 했다. 이는 J1리그 최소 실점으로 가와사키가 탄탄한 수비를 구축하는 데 기여했다.

가와사키는 이번 우승으로 2년 만에 다시 J1리그 정상에 섰다. 2017, 2018년에 이어 통산 3번째 J1리그 우승으로 신흥 명문의 입지를 구축했다.

사진=J리그 인스타그램 캡처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