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손흥민, 영국서 아시아 선수 상업용 딱지 뗀 인물” 英 극찬

기사입력 : 2021.09.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토트넘 홋스퍼 공격수 손흥민(29)이 실력적으로 영국 언론의 찬사를 받았다.

영국 HITC는 16일 올여름 이적 시장에서 아스널로 이적한 토미야스 다케히로와 셀틱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후루하시 쿄고 두 명의 일본 선수를 조명했다.

매체에 따르면 슬프게도 아시아 선수 영입은 오랜 세월에 걸쳐 어리석은 신화로 자리 잡은 경향이 있다. 많은 팬이 수년간 상업적 이유로만 아시아 선수를 영입한 것으로 믿어 왔다. 대표적으로 이나모토 준이치(아스널), 동팡저우(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그랬다고 한탄했다.

유럽 무대에서 실패만 있었던 건 아니다. 성공 사례도 언급했다. 나카무라 순스케는 셀텍의 영웅이었다. 박지성은 맨유에서 알렉스 퍼거슨의 신뢰를 받으며 아시아 선수에 대한 인식을 바꿨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을 언급했다. 매체는 이런 편견을 깨뜨리기 시작한 인물이 손흥민이다. 새로운 시대의 문을 열었다. 손흥민은 박지성과 영국에서 이전에 아시아 선수들이 해낼 수 없었던 임팩트를 남겼다. 최고 레벨에 도달할 수 있다는 걸 보였다고 극찬했다.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