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부상 우려 불식' 황의조, 멀티골 폭발... 생테티엔전 1, 2호골

기사입력 : 2021.09.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지롱댕 드 보르도의 황의조가 부상 우려를 씻어내며 멀티골을 작렬했다.

황의조는 19일 오전 4시(한국시간) 프랑스 생테티엔의 조프루아 기샤르에서 열린 생테티엔과의 2021/2022 프랑스 리그앙 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2골을 터뜨렸다.

개막 후 승리가 없는 양 팀은 서로를 승점 3점 획득 상대라 생각했다. 홈팀 생테티엔은 3경기 연속 무승부 뒤 2연패를 당하며 분위기가 처진 상태였다.

보르도도 급했다. 2연패를 포함해 5경기 연속 무승(2무 3패)으로 리그 최하위까지 순위가 떨어져 있었다. 특히 지난 라운드에서 부상 우려가 있던 황의조까지 선발로 내세울 정도로 여유가 없었다.

승리만 생각한 보르도는 킥오프 휘슬과 함께 강한 압박을 가했다. 황의조 역시 초반부터 전력 질주하며 몸 상태에 이상이 없음을 알렸다.

보르도가 빠르게 리드를 잡았다. 전반 7분 상대 뒷공간을 허문 아들리가 골키퍼의 시선까지 뺏은 뒤 욕심부리지 않고 황의조에게 내줬다. 좋은 오프 더 볼로 공간을 만든 황의조가 차분하게 밀어 넣으며 골망을 흔들었다. 황의조의 시즌 1호골.

경기 내내 날카로움을 보인 황의조는 후반전 한 골을 더 보탰다. 1-1로 맞선 후반 34분 레미 우당의 패스를 받아 먼 쪽 골대를 맞고 들어가는 왼발 슈팅으로 멀티골을 완성했다.

현재 후반전 38분이 진행 중인 가운데 보르도가 2-1로 앞서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