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일문일답] ‘시리아-이란’ 만나는 벤투, “승점 6점 원한다”

기사입력 : 2021.09.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파울루 벤투 감독이 10월 A매치 일정을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7일 10월 A매치 일정에 나설 명단을 발표했다. 한국은 다음 달 7일 시리아와 홈 경기를 치른 뒤 12일 최대 고비가 될 이란 원정을 떠난다.

이번 명단에서는 손흥민, 황의조, 김민재 등 주축 자원이 포함됐고 백승호, 김진수, 송범근 등이 오랜만에 이름을 올렸다.

벤투 감독은 지난 2연전에서 부족했던 공격력에 대한 해법에 대해 “9월 치러진 소집에서 승점 4점을 얻을 수 있는 득점력이었다. 하지만 우린 승점 6점을 원했다. 어려운 2경기를 앞두고 있다. 공격 프로세스를 발전시킬 것이다. 첫 경기보다 향상된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수비는 비슷한 기조로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 4명의 골키퍼를 발탁했는데 어떤 경쟁력을 기대하나?
- 27명과 4명의 골키퍼를 선발한 이유는 많은 옵션을 가져가면서 훈련이나 경기를 다른 방식으로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홈과 원정 일정이 있다. 4명의 골키퍼를 선발하면서 원정에서 벌어질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할 수 있다.

▶ 최근 소속팀 활약이 좋은 이강인 미발탁 이유는?
- 같은 포지션에서 뛸 수 있는 다른 선수들이 있다. 여기에 다른 포지션까지 소화할 수 있다. 이강인은 최근 2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선발된 다른 선수들도 좋은 활약을 했다. 몇몇 선수들은 출전 시간이 많지 않지만 다른 포지션도 소화할 수 있어 발탁했다.

▶ 9월 소집 때 해외파 컨디션 및 시차 문제가 제기됐다. 어떻게 관리할 예정인가?
- 해외파 선수들이 어떤 상태로 오는지 봐야 한다. 경기 일자를 연기할 수 없다. 스케줄에 맞춰서 최선의 방법으로 팀과 선수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매번 최고의 선수들로 경기하면서 성과를 얻어야 한다. 분명한 목적이 있기에 최고의 선수로 매번 임할 예정이다.

▶ 2년 만에 발탁한 백승호, 어떤 역할 부여할 계획인가?
- 백승호는 이미 함께했던 선수다. 한국 복귀 이후 초반에는 어려움이 있었지만, 지금은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기술적으로 뛰어나고 미드필드에서 한 포지션 이상 소화할 수 있다.

▶ 늘 어려운 상대였던 이란을 극복하기 위해 어떤 점을 집중적으로 준비할 것인가?
- 조금 봐야 할 거 같다. 먼저 시리아전에 집중하고 이란전을 대비할 것이다.

▶ 시리아, 이란과의 2연전에서 얻고자 하는 점은?
- 답변하기 쉬운 질문이다. 목표는 승점 6점이다. 어려움이 있겠지만 목표는 승점 6점이다.

▶ 9월 2연전에서 공격력에 어려움 겪었는데 공격수 2명으로 충분한가?
- 선수 명단을 어떻게 보느냐의 차이다. 9번 포지션은 황의조, 조규성이지만 손흥민, 황희찬, 이동준, 나상호, 송민규 등 모두 공격수로 활약할 수 있다. 몇몇은 원톱도 가능하다.

▶ 꾸준히 뽑혔던 김문환의 미발탁 이유는?
- 전술적, 기술적 이유다. 다른 이유는 없다.

▶ 5명의 센터백 발탁, 다른 포지션 선발할 계획은 없었나?
- 선수 선발 때 고려하는 건 팀의 밸런스다. 예를 들어 센터백 한 명 대신 공격수를 선발하는 건 맞지 않은 거 같다. 김영권과 김민재가 주로 나서는 건 호흡을 많이 맞춰왔기 때문이다.

▶ 아시아 예선에서 이란, 호주를 제외한 팀들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우리가 경쟁력을 보여주기 위해선 어떤 게 필요한가?
- 호주, 이란 빼고 부진하다는 의견은 공감이 안 되는 부분이 있다. 중요한 건 우리 플레이 스타일에 집중하며 상대를 존중하는 것이다. 부족한 부분을 발전시키면서 준비해야 할 거 같다.

▶ 추구하는 빌드업 축구가 향후 일정과 본선에서도 경쟁력을 보일 수 있을까?
- 월드컵 관련해서는 나중에 해야 할 이야기 같다. 이 스타일을 믿고 있다. 그렇지 않으면 내가 이 자리에 있을 이유가 없다.

▶ 홍정호, 주민규 등 K리그 정상급으로 분류되는 선수들이 매번 뽑히지 않았다. 어떤 부분에서 아쉬움이 있었는가?
- 이 질문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는 쪽이 좋을 거 같다.

▶ 부상자를 선발하는 것과 소집 기간 부상 발생 등 팀 관리에 문제가 있다는 의견이 있는데?
- 외부에서 보는 의견과 내부에서 보는 의견이 있다. 우리가 할 수 있는 건 코치진과 함께 최선의 결과를 내서 목표를 달성하는 것이다. 말하거나 이야기하긴 쉽지만 결정할 때 어려운 경우가 있다. 난 말할 때보다 결정할 때 고민을 한다. 반대인 사람도 있을 것이다. 모든 부분을 고려해서 나아가겠다.

10월 A매치 명단
GK – 김승규(가시와 레이솔), 구성윤(김천상무), 조현우(울산현대), 송범근(전북현대)
DF –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민재(페네르바체), 박지수(김천), 권경원(성남FC), 정승현(김천), 이용(전북), 강상우(포항스틸러스), 김태환(울산), 홍철(울산), 김진수(전북)
MF – 정우영(알 사드), 백승호(전북), 황인범(루빈 카잔), 이재성(마인츠), 이동경(울산), 권창훈(수원삼성),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황희찬(울버햄프턴), 송민규(전북), 이동준(울산), 나상호(FC서울)
FW – 황의조(보르도), 조규성(김천)


사진=대한축구협회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