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ACL 8강] ‘이동경 미사일 골’ 울산, 120분 혈투 끝에 3-2 승… 포항과 4강 맞대결

기사입력 : 2021.10.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전주] 울산 현대가 혈투 끝에 승리하며 아시아 정상을 향한 한 걸음을 더 내디뎠다.

울산은 17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북 현대와의 2021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8강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120분 혈전을 벌이며 3-2로 승리했다. 울산은 전북과 정규 90분 동안 2-2로 비겼으나 연장전반 11분 이동경의 결승골이 나오며 이겼다.

울산은 우승을 차지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4강에 진출했다. 4강에서는 ‘동해안더비’ 라이벌 포항 스틸러스와 결승 진출을 놓고 맞대결을 벌이게 됐다.

전북은 송범근(GK), 김진수, 김민혁, 홍정호, 최철순, 백승호, 쿠니모토, 김보경, 이승기, 한교원, 구스타보가 선발 출전했다. 울산은 조현우(GK), 설영우, 불투이스, 김기희, 김태환, 박용우, 원두재, 바코, 윤빛가람, 윤일록, 오세훈이 나섰다.

초반부터 울산이 적극적인 경기 운영을 하며 전북을 압박했다. 전반 6분 윤빛가람이 슈팅을 시도했고 전북 수비 뒷공간을 노리며 다양한 공격 전개로 위협했다. 그리고 전반 13분 울산이 전북 골문을 열었다. 김태환의 패스를 받은 바코가 전북 문전서 수비진들을 헤집은 뒤 왼발 슈팅해 득점했다.



울산은 선제 득점 후 경기의 주도권을 잡았다. 경기장을 넓게 활용하며 전북을 공략했다. 전북은 전반 16분 김진수가 헤더 슈팅을 날리며 분위기를 바꿔보려 했다. 하지만 울산의 빠른 2선 자원들은 계속해서 전북을 위협하며 추가골을 노렸다.

뚜렷한 기회를 만들지 못하던 전북은 빠른 역습 전개로 동점골을 뽑아냈다. 전반 39분 김보경의 울산의 로빙 패스를 차단한 뒤 바로 공격 전환을 했다. 김보경은 빠르게 드리블한 뒤 전진패스했고 수비 사이를 파고든 한교원이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구석을 노리고 정확히 차 넣었다.

전북의 동점은 오래가지 않았다. 울산은 전반전 종료 전 추가골을 뽑아냈다. 윤빛가람의 왼발 슈팅을 송범근이 쳐냈으나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설영우가 잡은 뒤 오세훈에게 내줬다. 오세훈의 슈팅은 빗맞았으나 골대 오른쪽의 윤일록에게 향했고, 윤일록은 발을 대며 득점했다.

1골 뒤진 전북은 후반전 시작 3분 만에 다시 균형을 맞췄다. 김진수가 골대를 향해 롱스로인을 했고 김기희가 헤더로 걷어냈다. 이를 쿠니모토가 페널티지역 가운데서 받은 뒤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득점했다.

동점을 허용한 울산은 전방에 볼을 투입하며 3번째 골을 노렸다. 후반 9분 바코가 전북 진영서 회심의 오른발 슈팅을 날렸다. 1분 뒤에는 전북이 역전골을 위해 공격했다. 김보경이 울산 골대 왼쪽에서 구석을 노린 슈팅을 시도했다.



양팀은 계속 공격을 시도했으나 결정적인 플레이가 나오지 않았다. 전북은 후반 28분 김보경이 울산 아크 오른쪽에서 굴절된 볼을 재빨리 슈팅했으나 조현우의 다이빙 펀칭에 막혔다. 1분 뒤에는 코너킥 상황에서 홍정호가 헤더 슈팅을 시도했지만 위력이 약해 조현우의 손에 안겼다.

후반 32분 전북은 좁은 공간에서의 패스 전개로 득점 기회를 만들었다. 한교원의 패스를 받은 김보경이 돌아서면서 왼발 슈팅을 했다. 하지만 수비수 몸에 맞았다. 위기를 넘긴 울산은 후반 35분 윤빛가람의 강력한 오른발 슈팅이 골대 상단을 맞아 아쉬움을 남겼다.

양팀은 90분 내에 승부를 내지 못했고 연장전에 돌입했다. 선수 교체를 통한 전술 변화로 승부를 결정할 추가골을 사냥했다. 그리고 울산이 터뜨렸다. 연장전반 11분 전북 페널티지역 오른쪽 외곽에서 이동경의 중거리슛이 전북 골대에 꽂혔다.

다시 1골 뒤진 전북은 급한 상황에 처했다. 울산 문전으로 볼을 띄우며 공격했다. 그러나 세밀한 연결이 되지 않았다. 조현우 손에 걸리거나 수비수가 걷어냈다. 전북은 볼을 소유했으나 원하는 공격을 하지 못했다. 울산은 전북의 공격을 끝까지 저지하며 4강행의 주인공이 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