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황희찬, 내년 1월 완전 이적의 길 열렸다...'울버햄프턴, 충분한 자금 확보'

기사입력 : 2021.11.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황희찬의 울버햄프턴 완전 이적 가능성이 더욱 높아졌다. 울버햄프턴이 충분한 자금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울버햄프턴 소식통 ‘몰리뉴 뉴스’는 25일(현지시간) “울버햄프턴은 내년 1월 황희찬을 영입할 자금을 갖고 있다”라고 전했다.

황희찬은 현재 울버햄프턴에서 대체불가능한 자원이다. 올 시즌을 앞두고 RB라이프치히에서 임대 이적한 황희찬은 지금까지 4골을 터뜨리며 팀에 큰 힘이 되어주고 있다. 비록 최근엔 공격 포인트가 없지만 왕성한 활동량으로 다른 동료들에게 기회를 창출해주고 있다는 평가다.

자연스레 울버햄프턴 완전 이적설이 고개를 들었다. 울버햄프턴은 황희찬을 임대로 데려올 당시 계약서에 1,300만 파운드(약 210억원) 완전 이적 옵션을 포함했다. 부담스럽지는 않은 금액이다. 그런데 리버풀과 맨체스터 시티가 영입 경쟁에 참여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울버햄프턴 팬들을 불안케 했다.

하지만 다행히 울버햄프턴이 영입 경쟁에서 리버풀, 맨시티보다 좀 더 앞서있다. ‘몰리뉴 뉴스’는 “울버햄프턴은 지난 여름 라이프치히와 합의를 한 상태이기에 리버풀, 맨시티보다 유리하다. 그리고 내년 1월 영입할 금액을 마련한 상황이다. 황희찬 역시 울버햄프턴에서 행복하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매체는 “울버햄프턴은 빠른 시일 내에 완전 이적 계약을 체결해 황희찬이 울버햄프턴에 잔류할 수 있도록 하는 게 현명하다. 황희찬은 브루노 라지 감독 스타일에 정말 적합하다”라고 덧붙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