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전훈 인터뷰] 부산 페레즈, ''김진규, 프로젝트의 결과물...한국 선수들 가치 높아''

기사입력 : 2022.01.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부산] 곽힘찬 기자= 부산 아이파크 페레즈 감독이 국가대표팀에서 보여준 김진규의 활약에 극찬을 아끼지 않으면서도 한국 선수들의 가치를 높게 평가했다.

2022 K리그 동계 전지훈련 2차 미디어 캠프가 17일 부산에 위치한 송정 호텔에서 열렸다. 2일 차인 18일 오후 2시에 진행된 기자회견엔 페레즈 감독, 박종우, 안병준이 자리했다.

페레즈 감독은 “올해 2년 차다. 우리 프로젝트는 총 3년이다. 1년은 소개, 2년은 발전, 3년은 지속성이다. 이번 2년 차는 작년과 마찬가지로 프로젝트를 이어나가는 것이다. 작년보다 더 좋은 결과를 얻어내겠다. 더 많은 경기를 이기고, 더 많은 승점을 쌓는 것을 의미한다. 우린 충분히 이룰 수 있다. 긍정적이고 공격적인 축구를 선보일 것이다. 팬들이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2022시즌 각오를 밝혔다.

이번 전지훈련 중 부산에 희소식이 전해졌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에 차출된 김진규가 데뷔전인 아이슬란드와의 경기에서 득점을 터뜨리며 맹활약을 펼친 것. K리그2 소속임에도 불구하고 선배들 못지 않은 경기력으로 모두의 눈을 사로잡았다.

페레즈는 “굉장히 잘했다. 김진규는 대표팀에서 여러 가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선수가 됐다. 1골 1도움 뿐만 아니라 PK유도, 코너킥 등 그 이상의 활약을 펼쳤다. 김진규는 스스로 자신의 퀄리티를 올렸고 유망주들에게도 좋은 영향을 끼칠 것이다. 팀 내에 있는 프로페셔널한 선수들과 함께 훈련을 하면서 나아졌다. 좋은 활약을 이어나갈 수 있을 것이다”라고 언급했다.

당연히 김진규를 향한 상위 리그 팀들의 관심이 있을 수밖에 없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다수의 K리그1 팀들이 김진규 영입을 시도했지만 실패했다. 페레즈는 “당연한 것이라 생각한다. 김진규가 보여준 것이 많아서 그렇다.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난 이런 루머가 나오는 것이 정말 기쁘다”라고 웃었다.

부산은 외국인 선수 쿼터 한 자리를 남겨둔 채 2022시즌을 시작할 예정이다. 페레즈는 한국 선수들을 굉장히 신뢰하고 있었다. 외국인 쿼터에 대해서도 “한국인 선수들을 믿는다”라고 말하며 “우린 23세 이하(U-23) 대표팀 선수 8명을 배출했고 국가대표팀 선수도 배출했다. 이는 곧 어린 선수들이 많은 잠재력을 갖고 있다는 걸 의미한다. 빅리그에서 뛸 선수들이 많다. 한국 선수들의 가치가 굉장히 높다. 모두가 믿어야 한다. 우린 뛰어난 유망주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다. 이것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벗겨지지 않아요! 미끄러지지도 않아요! 논슬립 찹쌀 덧신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