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입 다물고 호날두 말 좀 들어라” 前 맨유 공격수 일갈

기사입력 : 2022.01.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희웅 기자= 루이 사하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감쌌다.

호날두는 지난 20일(한국 시간)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7라운드 브렌트포드전에서 교체 지시를 받은 뒤 랄프 랑닉 감독을 향해 불만을 표했다. 이는 현지에서 큰 논란이 됐다.

그러나 사하는 이를 충분히 이해한다. 22일 영국 ‘미러’에 따르면 사하는 “호날두는 승리를 위해 헌신하는 사람이다. 그는 강하게 보이기 위해 누군가를 괴롭히지 않는다. 호날두는 분명 이기고 싶었을 것”이라고 두둔했다.

최근 맨유 선수단이 흔들리고 있는데, 잘 나가기 위해서는 호날두의 말을 귀 기울여야 한다고 했다. 사하는 “맨유 선수들은 스스로 ‘우승자가 되고 싶은가?’라고 물을 필요가 있다. 만약 그렇다면, 그들은 그의 말을 경청해야 하고, 훈련에서 그와 같이 헌신해야 한다. 겸손해야 하고, 입을 다물어야 한다”며 선수단을 일갈했다.

호날두가 그동안 이룬 게 많기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봤다. 사하는 “선수들이 그를 신으로 여겨야 한다는 것은 아니지만, 그는 세계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다. 그는 단지 선수들의 발전을 도우려고 한다. 호날두는 그곳에 있는 동안 트로피를 거머쥐길 원한다. 그는 그것을 어떻게 하는지 알고 있기에 선수들은 그의 말을 들어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37%할인. 무더위 대비, 꼭 사야만 하는 반바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