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득점왕 손흥민도 조마조마, “골 넣기 전까지 찬스 놓쳐서 속상했어”

기사입력 : 2022.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손흥민도 득점왕 등극을 놓칠까봐 조마조마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3일 자정(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에 위치한 캐로우 로드에서 치러진 노리치 시티와의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8라운드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이날 결과로 리그 4위를 확정했으며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출전권 획득으로 별들의 전쟁에 복귀할 수 있게 됐다.

토트넘의 성과는 또 있었다. 2시즌 연속으로 득점왕을 배출하게 됐다. 주인공은 손흥민이다.

손흥민은 노리치와의 경기에서 후반 25분 루카스 모우라의 감각적인 패스를 득점으로 연결했다.

손흥민의 득점 행진은 멈추지 않았다. 후반 30분 아크 부근에서 환상적인 감아차기를 통해 리그 23호골을 만들었다. 모하메드 살라와 함께 공동 득점왕에 등극하는 순간이었다.

손흥민의 득점왕 등극은 아시아 선수 최초라는 대업으로 이어졌다.

손흥민은 경기 후 영국 공영방송 ‘BBC’를 통해 “득점왕에 등극해 정말 놀랍다. 어렸을 때부터 꿈꿨는데 믿을 수 없다”고 소감을 전했다.

손흥민의 득점왕 등극은 쉽지 않았다. 결정적인 슈팅을 선보였지만, 노리치의 골키퍼 팀 크룰의 선방에 막히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이에 대해서는 “골을 넣을 때까지 큰 찬스를 놓쳐서 정말 속상했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았다. 득점을 하고 싶었다. 동료들이 많이 도와줬다”며 공을 돌렸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