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아시아인이 EPL 득점왕이라니…” 손흥민 기록에 놀란 日-中

기사입력 : 2022.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아시아 선수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첫 득점왕. 손흥민의 대기록에 아시아 축구 팬들이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3일 0시(한국 시간)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최종라운드에서 노리치 시티에 5-0 대승을 거뒀다. 이번 승리로 토트넘은 승점 71점이 돼 리그 4위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번 경기의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득점 1위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에 1골이 뒤진 상황에서 이번 경기를 시작했다. 손흥민은 일단 1골이 필요했다. 프리미어리그는 공동 득점왕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일단 토트넘은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 승리를 목표로 했다. 전반을 2-0으로 마친 토트넘은 이때부터 손흥민 득점왕 만들기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쿨루세프스키는 골키퍼를 제친 후에도 슈팅 대신 손흥민에게 패스를 내주기도 했다.

결국 손흥민의 득점이 폭발했다. 손흥민은 후반 25분, 30분 멀티골을 성공시키며 득점 1위로 올라섰다. 막판에 살라가 1골을 추가하면서 아슬아슬한 상황이 만들어졌지만 살라가 23호골로 경기를 마치면서 공동 득점왕이 확정됐다.

손흥민이 아시아 선수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오르자 아시아 팬들이 크게 놀랐다. 한 일본 팬은 “정말 대단한 선수다.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은 과거를 보면 대단한 선수들뿐이었다. 아시아 선수가 여기에 들어간다니 참 놀랍다. 축구 선수를 꿈꾸는 아이들의 희망이 활짝 폈다”고 전했다.

또 다른 일본 팬 역시 “손흥민이 아시아 수준이 아니라는 건 이제 의심의 여지가 없다. 세계 최고의 무대인 프리미어리그에서 살아남기 위해 손흥민은 엄청난 노력을 했을 것이다. 앞으로 아시아 선수의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은 더 이상 나오지 않을 수도 있다”고 감탄했다.

중국 팬들도 박수를 보냈다. 한 팬은 “정말 존경스럽다. 아시아 선수인 손흥민이 유럽 5대 리그에서 처음으로 득점왕에 오른 걸 축하한다. 과거에는 이런 일이 한 번도 없었고 앞으로도 나오지 않을 수도 있다”며 손흥민을 높게 평가했다.

다른 팬은 “손흥민은 정말 자랑스러운 아시아인이다. 손흥민은 페널티킥이 없었고, 살라는 5개가 있었다. 또 동료들의 도움도 살라가 더 많이 받았다. 토트넘은 리버풀, 맨시티, 첼시 만큼 강한 팀이 아니기 때문에 손흥민이 더 대단하다”고 전했다.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