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오피셜] '여자축구 레전드' 지소연, 수원FC 위민 입단

기사입력 : 2022.05.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수원FC 위민이 한국 여자축구 간판스타 지소연을 영입했다.

지소연은 오주중학교-동산정보산업 고등학교를 거쳐 한양여대를 졸업했으며 2010년 고베 아이낙에 입단해 프로생활을 시작했다. 고베 입단 후 첫 시즌부터 높은 득점을 기록하며 에이스로 활약한 지소연은 3시즌 동안 총 48경기 21골을 기록했다.

2014년 첼시 레이디스에 입단하며 영국 여자 프리미어리그 진출에 성공한 지소연은 입단 첫 해 19경기 출전 9골을 기록하며 준우승을 이끌었고, 창단 후 첫 유럽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는데 기여했다. 2017시즌 리그 우승, 2018시즌 두 시즌 연속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 2020시즌 FA여자 슈퍼리그 우승, 2021시즌 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우승 등을 이끌며 팀의 주축으로 활약했다. 2022시즌 위민스 슈퍼리그(WSL)와 FA컵에서 우승에 기여하며 영국 생활의 유종의 미를 거두고 국내에 돌아왔다.

국가대표 역대 기록도 휩쓸고 있다. 2006년 15세의 나이에 국가대표팀에 발탁돼 역대 최연소 국가대표 선발 기록을 보유하고 있으며 유소년 월드컵 포함 현재 통산 169경기 88골을 기록하며 남녀 포함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A매치 최다 득점을 기록하고 있다.

지소연은 “수원FC 위민으로 첫 WK리그 생활을 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초심으로 돌아가 팀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선수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말했다.

수원FC 위민은 지소연 영입에 따른 기자회견을 오는 26일 홈경기 전 수원시청에서 진행할 예정이며, 보은상무와의 경기에 WK리그 첫 관람과 홈경기 하프타임에 입단식을 진행한다. 또한, 28일 수원FC 홈경기에 수원FC 팬들을 위한 환영식을 통해 팬과의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사진=수원FC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