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페리시치, 몇 시간 내로 런던 도착!...'콘테와 만남+토트넘 메디컬'

기사입력 : 2022.05.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이반 페리시치가 몇 시간 내로 영국 런던에 도착한다. 토트넘 홋스퍼 메디컬 테스트를 치르고 안토니오 콘테 감독과 만남을 가진다.

페리시치는 2021/2022시즌을 끝으로 인터밀란과 계약이 만료된다. 자유계약(FA) 신분이 되면서 첼시를 비롯한 여러 구단이 페리시치 영입에 나섰지만 페리시치의 선택은 토트넘이었다. 페리시치는 과거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지도를 받으며 세리에A 탑급 윙백으로 발돋움한 바 있다.

콘테는 첼시를 이끌 당시 기용했던 빅터 모제스처럼 페리시치를 같은 방식으로 활용하겠다는 의도다. 윙어였던 페리시치는 콘테의 지도 아래 윙백으로 포지션을 변경했고 2021/2022시즌 35경기 8골 7도움을 기록하며 완벽하게 적응을 마쳤다.

양발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페리시치는 토트넘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의 문제는 상대적으로 약한 측면 수비였다. 벤 데이비스, 라이언 세세뇽, 에메르송 로얄 등 기존의 선수들은 콘테를 100% 만족시키지 못했다.

토트넘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하면서 권위있는 무대를 누릴 수 있다. 여기에 '은사' 콘테가 지휘봉을 잡고 있으니 페리시치로선 거부할 이유가 없다.

양 측이 만족한 상황에서 협상은 일사천리로 이뤄졌다. 유럽 이적시장에 정통한 파브리지오 로마노 기자에 따르면 페리시치는 토트넘 메디컬 테스트를 위해 몇 시간 내로 런던에 도착할 예정이다. 또한 런던에서 콘테와 만남을 가진다. 토트넘과는 이미 계약을 마친 상태라 조만간 오피셜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