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맨유의 계약 해지설 전면 부인! 안 떠나고 남을 거야!

기사입력 : 2022.08.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이적을 생각하지 않는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은 15일 “맨유는 호날두가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팀을 떠나지 않는다고 단호하게 말했다”고 전했다.

이어 “맨유는 호날두가 계약 해지 후 이적할 것이라는 소문을 일축했다”고 덧붙였다.

호날두는 이적 시장의 화두다.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원해 맨유를 떠나고 싶다는 입장을 내비친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는 챔피언스리그 현재 최다 득점, 출전 타이틀을 가지고 있는데 이를 계속 지키고 싶은데 빼앗길 것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는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는 팀이라면 어디라도 괜찮다며 맨유를 떠나겠다는 분위기를 풍기는 중이다.

프리 시즌 훈련에도 불참하면서 호날두의 이적설은 탄력을 받았다. 우선 팀으로 합류했지만, 시즌이 개막하고서도 거취를 놓고 여러 이야기가 오가는 중이다.

맨유가 브라이튼 알비온과의 리그 개막전에서 패배한 상황에서 호날두는 벤치에서 시작했다. 브렌트포드와의 2라운드에서는 완패했다. 이것이 이적설에 기름을 부은 격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맨유가 호날두와 계약을 해지한 후 이적을 허락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관심을 끌었다.

하지만, 소식통에 따르면 맨유는 전혀 그럴 생각이 없으며 계속 함께할 것이라는 입장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