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목소리] 고정운 감독, ''부진의 원인, 선수들이 아닌 내게서 찾아야''

기사입력 : 2022.08.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아산] 곽힘찬 기자= 김포FC 고정운 감독이 부진은 선수들에게 아무런 잘못이 없다고 강조했다.

김포는 17일 오후 7시 30분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충남아산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2 33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앞둔 고정운 감독은 “늘 그렇듯 똑같이 경기를 준비했다. 충남아산과의 3라운드 마지막 경기다. 어떤 축구를 하는지 잘 알고 있기에 똑같이 준비했다”라고 준비 소감을 밝혔다.

최근 김포는 두 경기 연속 3실점을 하며 수비에 문제를 드러냈다. 고정운 감독은 “지금 우리 선수 구성을 보면 경험이 부족하다. 어쩔 수 없다. 선수 대부분이 K리그를 경험하지 않은 선수들이고 K3에서 나와 함께 했다. 올해 목표는 성적도 성적이지만 이 선수들이 K리그2에서 얼마나 적응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부진의 원인을 선수들에게 찾는 게 아니고 감독에게서 찾는 것이 오히려 선수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줄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훈련할 때 좋은 말, 칭찬을 많이 해줘야 한다. 물론 혹독하게 훈련을 시키지만 문제점을 나로부터 찾는 게 우리 선수들에게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올 시즌 김포는 유독 충남아산에 약한 모습을 보였다. 두 번 맞붙어 모두 졌다. 고정운 감독은 “쉽지 않은 경기를 할 것이다. 충남아산은 선이 굵은 축구를 구사하는 만큼 얼마나 뒷 공간을 공략하느냐에 따라 경기 승패가 갈릴 것이다. 우리는 다른 팀에 먹이 사슬과 같다. 다른 팀에 비해서 더 열심히 하겠지만 결국 다른 팀은 또 우리를 잡아야 한다. 항상 쉽지 않다”라고 언급했다.

최근 폼이 좋은 나성은에 대해선 “잘 하니까 베스트 라인업으로 나온다. 못하면 선발로 못 나간다. 이전 경기에서 결과를 잘 내면 무조건 나갈 수 있다. 만약 결과가 나오지 않는다면 나로서는 로테이션을 돌릴 수밖에 없다”라고 밝혔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