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SON 前 스승은 거들떠보지도 않는다! 영국-스페인-이탈리아만 관심

기사입력 : 2022.09.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손흥민의 전 스승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무대만 관심이 있다.

영국 매체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는 23일(한국시간) “포체티노는 프랑스 니스는 관심이 없다”고 전했다.

이어 “포체티노는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무대 감독만을 목표르 삼는 중이다”고 덧붙였다.

포체티노는 토트넘 홋스퍼를 통해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어린 선수들을 성장시키는데 일가견이 있었고 끈끈한 조직력을 선보였다. 챔피언스리그 준우승이라는 주목할 만한 결과도 만들었다.

하지만, 성적 부진으로 물러났고 파리 생제르망으로 직장을 옮겼다. 쉽지 않았다. 리오넬 메시, 네이마르, 킬리안 음바페를 보유했음에도 기대만큼의 성적이 나오지 않는다며 경질의 바람을 피하지 못했다.

포체티노는 현재 야인이다. 쉬면서 재취업의 기회를 노리는 중이다. 지도력이 정평이 난 만큼 적지 않은 팀이 노리는 중이다.

최근에는 프랑스의 니스가 포체티노를 사령탑으로 선임하길 원한다는 소식이 흘러나왔다.

하지만, 포체티노는 니스의 관심을 거들떠보지도 않는다.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등 빅 클럽의 제안에만 움직일 분위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