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살아있는 화석’ 호날두, 월드컵 5개 대회 연속 득점 신기록

기사입력 : 2022.11.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새로운 기록을 썼다.

포르투갈은 25일 오전 1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스타디움 974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가나에 3-2 승리를 거뒀다.

호날두는 후반 18분 자신이 페널티박스에서 얻은 페널티킥을 직접 해결하며 선제골을 만들었다. 이 득점으로 호날두는 월드컵 5번 대회 연속 득점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썼다.

호날두는 2006년 독일 월드컵부터 2010년 남아공 월드컵, 2014년 브라질 월드컵, 2018년 러시아 월드컵 그리고 2022년 카타르 월드컵까지 자신이 출전한 모든 월드컵에서 득점에 성공했다.

월드컵이 4년마다 열리는 걸 감안하면 20년이 걸리는 엄청난 기록이다. 펠레, 우베 젤러, 미로슬라프 클로제, 리오넬 메시는 월드컵 4번 대회 연속 기록이 있지만 호날두가 이번 득점으로 5번 연속 득점이라는 신기록을 썼다.

호날두는 월드컵 역사상 신기록을 쓰자 기쁨의 호우 세리머니를 펼쳤다. 최근 폭탄 발언 인터뷰이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사실상 방출되며 좋지 않은 소식이 가득했지만 이번 득점으로 자신의 가치를 다시 한번 알렸다.

새로운 역사를 쓴 호날두는 이제 29일 우루과이, 12월 3일 대한민국을 상대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