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눈물 흘린 레반도프스키, “월드컵 득점, 꿈이 이뤄졌다”

기사입력 : 2022.11.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꿈이 이루어졌다.

폴란드는 26일 오후 10시(한국 시간)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C조 2차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에 2-0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폴란드는 승점 4점으로 조 1위로 올라섰다.

레반도프스키는 지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첫 월드컵 무대에 나섰다. 3경기에 출전했지만 득점은 없었다. 그렇게 레반도프스키의 첫 번째 월드컵 도전은 허무하게 끝났다. 그래서 이번 대회가 중요했다.

레반도프스키는 조별리그 첫 경기 멕시코전에서 선발로 나서 월드컵 데뷔골을 노렸다. 기회도 있었다. 페널티킥이었다. 하지만 야속하게도 레반도프스키의 페널티킥은 오초아 골키퍼에게 막혔다. 그렇게 레반도프스키의 징크스는 계속되는 것 같았다.

그 저주는 사우디전에서 깨졌다. 전반 39분 도움을 기록한 레반도프스키는 후반 37분에는 직접 골까지 터뜨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득점에 성공한 레반도프스키는 눈물이 흐르진 않았지만 눈시울이 붉어졌다.

경기 후 레반도프스키는 dpa통신을 통해 “나이가 들수록 감정적이다. 이번 월드컵이 내 마지막 월드컵이 될 수 있다는 걸 알아서 더 그랬다. 대표팀에서 뛸 때는 팀 결과에 더 집중한다. 그래도 개인 기록에 대한 욕심도 있다. 월드컵에서 골을 넣고 싶었는데 드디어 꿈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세계 최고의 공격수 레반도프스키가 드디어 월드컵 데뷔골을 기록했다. 레반도프스키의 월드컵 커리어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