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현장 포커스] 믿었던 스페인 마저 무승부, 일본 제대로 지옥행 열차 탑승

기사입력 : 2022.1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카타르(알코르)] 이현민 기자= 일본이 초비상이다. 믿었던 스페인 마저 독일전 승리에 실패했다.

스페인은 28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 알 베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독일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E조 2차전을 1-1로 비겼다. 스페인은 1승 1무로 조 선두, 독일은 1무 1패로 불리한 상황이 됐다.

그러나 스페인의 무승부로 E조는 혼란 그 자체다. 스페인부터 최하위 독일까지 여전히 탈락과 16강행 가능성이 열려 있다. 최종전 결과에 따라 순위가 급격하게 뒤집어진다.

이는 일본에 안 좋은 소식이다. 일본은 독일과 첫 경기 2-1 역전 드라마를 만들며, 16강행을 눈 앞에 두는 듯 했다. 그러나 코스타리카와 2차전에서 0-1로 패하며, 16강행에 빨간불이 켜졌다.

일본은 좀 더 부담이 덜려면 스페인이 독일을 잡아줘야 한다. 그러나 스페인은 독일을 잡지 못하며, 부담은 커졌다.

더구나 일본의 최종전 상대는 스페인이다. 한편으로 독일을 잡은 저력을 발휘한다면, 스페인전도 선전을 기대해 볼 만 하다.

스페인은 일본의 기대에 충족할 만한 상대가 아니다. 스페인 역시 16강으로 가려면 일본전 총력을 다해야 한다. 코스타리카는 일본의 독일전 전략을 간파하고, 이를 역이용해 승리를 거뒀다. 스페인 역시 이변의 희생양이 되지 않게 전술과 정신적으로 더 무장할 가능성이 크다.

독일 역시 최종전은 코스타리카전이다. 독일이 코스타리카를 잡아준다면, 일본은 더 궁지로 몰리게 된다. 29년 전 이라크에 동점골을 얻어맞고, 다 잡은 본선 진출을 놓쳤던 도하 참사는 다시 재연될지 모른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