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호날두 득점 취소→아디다스 인볼 기술 때문...'세레머니 했는데 머쓱'

기사입력 : 2022.11.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우루과이전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득점을 취소시킨 건 다름아닌 아디다스의 인볼 기술 때문이었다.

축구 용품 매체 '푸티 헤드라인스'는 30일(한국시간) "아디다스의 혁신적인 인볼 기술은 득점 기록을 호날두에서 브루누 페르난데스로 바꿔버렸다"라고 전했다.

포르투갈은 지난 29일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우루과이에 2-0 완승을 거뒀다. 브루누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포르투갈의 16강행을 이끌었다.

경기는 포르투갈이 주도권을 잡았다. 전반전을 0-0으로 마무리했지만 후반 8분 포르투갈이 선제골을 터뜨리며 승기를 가져왔다. 브루누의 크로스를 호날두가 헤더로 마무리했다. 그런데 몇 분 뒤 득점 주인공이 크로스를 올린 브루누로 바뀌었다. 호날두는 포효하며 세레머니를 한 뒤였다.

왜 바뀐 것일까. 비밀은 아디다스 공인구의 인볼 기술에 있었다. 공이 닿은 여부를 정확하게 판단한 것. '푸티 헤드라인스'는 "호날두의 머리가 살짝 닿은 것으로 보였지만 국제축구연맹(FIFA)은 5분 후 호날두가 아닌 브루누의 골로 인정했다"라고 설명했다.

만약 호날두의 득점이 인정됐다면 호날두는 월드컵 통산 9골로 '레전드' 에우제비우와 동률을 이룰 수 있었다. 그러나 무산되면서 대기록 달성을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매체는 "인볼 기술은 오프사이드 판정에서 큰 역할을 했지만 이렇게 사용된 건 처음이다"라며 흥미로워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