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MOM대로해] ‘16강 or 조 1위’ 조규성-호날두, 기적과 희망 쏠 수 있을까?

기사입력 : 2022.12.0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군계일학(群鷄一鶴). 많은 사람 가운데서 뛰어난 인물이라는 의미로 단합이 중요한 팀 스포츠인 축구에도 돋보이는 키 플레이어가 있기 마련이다. [MOM대로해]를 통해 빅 경기를 앞두고 게임 체인저 역할을 할 수 있는 선수들을 조명한다. ‘Man Of the Match를 위해 마음대로 기량을 펼쳐봐라’라는 뜻도 내포되어 있다. [편집자주]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은 오는 3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예선 3차전을 치른다.

대한민국은 이번 월드컵에서 1무 1패로 승점 1점 획득에 그쳤다. 16강 진출을 위해서는 포르투갈과의 최종전에서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대한민국의 16강 진출 전제 조건은 포르투갈전 승리다. 이후 가나-우루과이와의 경기 결과에 따라 경우의 수를 따져야 한다.

물론, 쉽지 않은 상황이다. 하지만, 대한민국은 가나와 우루과이를 상대로 끈끈한 경기력을 선보이면서 기대감이 쏠리는 중이다.

특히, 대한민국은 4년 전 러시아 월드컵에서 독일을 상대로 2-0 승리를 거두는 카잔의 기적을 선보인 바 있다. 카타르 알라얀에서 재현을 노린다.

포르투갈은 예상보다 선전하지 못할 것이라는 우려를 떨쳐낸 후 가나와 우루과이를 상대로 2연승을 거두면서 16강을 조기에 확정했다.

포르투갈이 노리는 건 조 1위 16강 진출이다. 강호 브라질과의 대결 가능성을 피하기 위함이다.

대한민국의 총공세에 맥을 추지 못해 덜미를 잡힐 수도 있다는 전망도 있다. 설상가상으로 부상 이슈가 있다. 오타비우, 다닐루 페레이라, 누누 멘데스 등 핵심 전력이 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 대한민국vs포르투갈 예상 선발 라인업
대한민국(4-2-3-1)-조규성; 손흥민, 이강인, 나상호; 황인범, 정우영;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 김승규
포르투갈(4-2-3-1)-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하파엘 레앙, 주앙 펠릭스, 베르나르두 실바; 윌리엄 카르발류, 주앙 팔리냐; 디오고 달로트, 안토니오 실바, 후벵 디아스, 하파엘 게레이로; 호세 사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모두 승리에 주력하는 만큼 득점이 중요한데 공격수 조규성과 호날두의 발끝으로 시선이 향한다.



조규성은 이번 월드컵 대한민국의 슈퍼스타로 떠올랐다. 우루과이와의 1차전에서 데뷔전을 치른 후 가나와의 2차전에서 선발 출격했다.

조규성은 가나와의 2차전에서 멀티골을 만들었다. 팀이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천금같은 2골이었다.

조규성의 멀티골은 기록으로도 이어졌다. 월드컵 1경기에서 멀티골을 터트린 최초의 대한민국 선수가 됐다.

이와 함께 월드컵 1경기에서 2득점 모두 머리로 만들어낸 최초의 아시아 선수라는 기록까지 세웠다.

조규성이 득점포 가동으로 분위기가 달아오른 만큼 포르투갈의 골망까지 뚫을 수 있을지 엄청난 기대가 쏠리는 중이다.



호날두는 월드컵을 앞두고 이슈가 많았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향한 공개적인 비난으로 대회 도중 계약해지로 무소속 선수가 됐다.

하지만, 호날두는 흔들리지 않았다. 가나와의 1차전에서 페널티 킥 득점을 성공시키면서 팀의 3-2 승리에 일조했다. 우루과이와의 2차전에서는 골 맛을 보지 못했지만, 위협적인 존재감을 선보였다.

호날두는 마지막 월드컵을 치르는 중이다. 자존심을 위해 우승과 가까운 더 높은 곳을 바라보는 중이다.

경기력이 예전만 못하다고 하지만, 그래도 호날두다. 대한민국 골문을 겨냥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