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WS 2회 우승 포수’ 바스케스, 인기 폭발…SD 포함 8개팀 경쟁

기사입력 : 2022.12.0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고윤준 기자= 올해 트레이드로 팀을 옮겨 개인 두 번째 월드시리즈 우승반지를 따냈던 크리스티안 바스케스가 FA 시장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보스턴 글로브’ 피트 에이브러햄 기자는 6일(한국시간) “바스케스를 향한 시장의 움직임이 매우 활발하다. 원소속팀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포함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시카고 컵스,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클리블랜드 가디언스, 미네소타 트윈스 그리고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그를 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시즌 막판 마틴 말도나도의 백업 역할을 맡았던 바스케스는 선발 포수 자리를 원한다. 3년에서 4년 계약을 맺을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바스케스는 이번 FA 시장 윌슨 콘트레라스에 이어 두 번째로 뛰어난 포수로 평가를 받고 있다. 그는 포수로서 나쁘지 않은 타격과 좋은 수비 실력을 보유하고 있고, 클럽하우스를 이끌 수도 있는 리더로 평가받고 있다.

그는 올 시즌 보스턴 레드삭스와 휴스턴에서 뛰며 타율 0.274 9홈런 52타점 OPS 0.714를 기록했다. 또한, 이적한 휴스턴이 우승을 거두면서 커리어 두 번째 월드시리즈 우승 반지를 수확했다.

휴스턴에서는 주로 말도나도의 백업으로 출전했기에, 다시 복귀할 가능성은 매우 낮아보인다. 여기에 휴스턴은 콘트레라스와 강하게 연결되어 있어, 결국 바스케스와 이별할 것으로 보인다.

‘MLB 트레이드루머스’는 바스케스가 3년 2700만 달러 계약을 맺을 것으로 내다봤다. 바스케스가 어떤 유니폼을 입고, 우승의 기운을 가져갈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