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삼바 군단’ 브라질, 골 넣고 춤 계속 춘다! “젊은 세대와 연결고리”

기사입력 : 2022.12.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삼바 군단 브라질의 댄스 세리머니는 계속된다.

브라질은 지난 6일(한국시간) 대한민국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4-1 완승을 거뒀다.

브라질은 골이 터질 때마다 단체로 모여 춤을 선보였다. 히샬리송은 치치 감독에게 달려가 기쁨을 함께하기도 했다.

하지만, 무례한 세리머니라는 지적이 있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레전드이자 축구 전문가로 활동 중인 로이 킨은 “첫 골은 그렇다고 하더라도 감독까지 함께 춤추는 모습은 보기 좋지 않았다”고 쓴소리했다.

치치 감독은 크로아티아와의 8강전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댄스 세리머니에 대해 언급했다.

치치 감독은 “브라질의 문화를 모르는 사람들과 얘기하지 않을 것이다”고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이어 “대표팀의 방식을 존중한다. 골이 터지면 춤을 추는 건 브라질의 문화다. 무례한 것이 아니다. 아이들의 교육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우리 방식대로 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젊은 세대와의 연결고리라고 생각한다. 그들과 함께하기 위해 춤을 춰야 한다면 계속 그렇게 할 것이다”며 댄스 세리머니는 이어질 것이라고 선언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